현재 모델로 활동중인 중국 화장품 행사를 위해  광저우로 떠나는 신디.. 아니 징짱

드라마 막바지 촬영으로 바쁜 하루 하루를 보내고 있기에 얼굴에 피곤한 모습이 역력하지만..

공항까지 배웅 나온 팬들을 향해 밝은 미소로 인사를 건네는 모습은 정말  ㅠ.ㅠ

 

 

 

 

 

 

 

 

 

 

 

 

 

 

 

 

 

 

 

 

 

 

 

 

 

 

 

 

 

 

 

 

 

 

 

 나: "지은아 잘 다녀와"

 

 

 

지은:  "잘 다 녀 올 게 용 "

 

 

 

 

 

 

 

Posted by 달빛마차

댓글을 달아 주세요